방송

신신애 모태솔로 고백 "결혼할 생각 없다"

입력 2018.07.10. 10:31 수정 2018.07.17. 15:36

신신애가 모태솔로임을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10일 방송된 KBS1 '아침마당'에서는 가수 신신애가 출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신신애는 모태솔로임을 고백했다.

신신애는 결혼관에 대해 "사람은 혼자 왔다가 혼자 가는 것이라고 생각한다. 사랑은 보편적이고 관습적이지만 저는 여전히 비혼주의"라고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신문 En]

신신애 고백

신신애가 모태솔로임을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10일 방송된 KBS1 ‘아침마당’에서는 가수 신신애가 출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신신애는 모태솔로임을 고백했다. 그는 “12살 때부터 연애 편지가 왔고, 지금도 관심을 보이는 사람이 있다. 그래도 사람은 끝까지 독립해서 혼자 살아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신신애는 결혼관에 대해 “사람은 혼자 왔다가 혼자 가는 것이라고 생각한다. 사랑은 보편적이고 관습적이지만 저는 여전히 비혼주의”라고 밝혔다. 그 이유에 대해서는 “사람은 문제덩어리다. 남녀가 만나면 또 다른 문제가 생긴다. 그래서 아예 결혼할 생각을 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한편, 이날 신신애는 신곡 ‘용궁가’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그는 “‘갑’에 대한 일침이 담겨있다”며 “힘 있는 갑이 을을 배려해주고 존중해줘서 살맛나는 세상이 됐으면 좋겠다”고 설명했다.

사진=KBS1 ‘아침마당’ 방송 캡처

연예팀 seoulen@seoul.co.kr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