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뉴스1

'으라차차' 이이경, 쉽지않은 연예인 라이프 '고원희에 이별통보까지'(종합)

장수민 기자 입력 2018.04.17 00:27 공감 0

'으라차차 와이키키'의 이이경과 고원희가 이별 징후를 보였다.

16일 방송된 JTBC '으라차차 와이키키'에서는 대형 소속사와 계약을 한 이후 일약 스타덤에 오른 이준기(이이경)에게 서운함을 느껴 시간을 갖자 말하는 강서진(고원희)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 모습에 봉두식은 "정말 이상한 아이다. 정말 X아이다"라며 어이없어했다.

시구가 끝나고 이준기는 인터뷰에서 대표의 눈치를 보며 "여자친구가 없다"고 말했고 강서진은 서운함을 느꼈지만 거짓말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으라차차 와이키키'© News1

(서울=뉴스1) 장수민 기자 = '으라차차 와이키키'의 이이경과 고원희가 이별 징후를 보였다.

16일 방송된 JTBC ‘으라차차 와이키키’에서는 대형 소속사와 계약을 한 이후 일약 스타덤에 오른 이준기(이이경)에게 서운함을 느껴 시간을 갖자 말하는 강서진(고원희)의 모습이 그려졌다.

쇼핑몰의 개업 후 장사가 잘 되지 않아 직접 디자인까지 도전하게 된 민수아(이주우 분)는 난해한 패션으로 모두를 당황시켰다. 그는 우연히 디자인이 별로라는 이야길 듣고 서운했지만 주문이 들어오자 다시 자신감을 찾았다. 그러나 그 주문이 봉두식(손승원)이 기를 살려 주고자 한 주문임을 알고 갑자기 봉두식에게 설렘을 느끼기 시작했다.

일부러 민수아는 연예인의 사진을 들여다 보며 "그래 난 박서준을 좋아했지?"라며 애써 두식에게 가는 마음을 돌렸고, 그러면서도 봉두식의 사진을 보고 설레는 자신을 인정하지 못해 괜히 봉두식에게 귀엽게 욕을 하며 투덜거렸다. 이 모습에 봉두식은 "정말 이상한 아이다. 정말 X아이다"라며 어이없어했다.

소속사와 계약하며 이준기는 시구 스케줄이 잡혔고 폴댄스와 시구를 하기 위해 연습에 매진했다. 시구가 끝나고 이준기는 인터뷰에서 대표의 눈치를 보며 “여자친구가 없다”고 말했고 강서진은 서운함을 느꼈지만 거짓말했다. 이준기는 시구로 실시간 검색어 1위에 올랐고, 이후 신디와의 열애설로 또다시 1위에 올랐다. 이준기는 강서진의 생일을 축하하기 위해 준비를 했지만 기자에게 쫓기며 결국 데이트를 망쳤다. 결국 강서진은 참다 못해 "생각할 시간을 가지자"라고 선포했다.

한편, 강동구(김정현 분)는 제빵 시험을 망친 한윤아(정인선 분)를 위로하기 위해 랩까지 마다않았지만 결국 한윤아는 시험에 합격했고, 이 모습에 강동구는 기뻐 한달음에 케이크를 사러 나섰다. 그러나 그 순간 솔이의 아버지가 한윤아 앞에 나타나 앞으로의 전개에 위기감을 실었다.

jjm928@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