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하룻밤만' 김종민X이태곤, 스페인 톱스타 커플 만났다

입력 2018.03.13. 23:38

김종민과 이태곤이 스페인의 한 식당에서 유명한 배우커플을 만났다.

13일 오후 방송된 KBS 2TV '하룻밤만 재워줘'에서 이태곤과 김종민이 스페인에서 하룻밤을 보내기 위해서 고군분투 했다.

김종민은 식당에서 우연히 한 커플에게 말을 걸었다.

김종민이 말을 건 커플은 스페인의 송송 커플이라고 불리는 마크 클로테트와 나탈리아 산체스 커플.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박판석 기자] 김종민과 이태곤이 스페인의 한 식당에서 유명한 배우커플을 만났다. 

13일 오후 방송된 KBS 2TV '하룻밤만 재워줘'에서 이태곤과 김종민이 스페인에서 하룻밤을 보내기 위해서 고군분투 했다. 

김종민은 식당에서 우연히 한 커플에게 말을 걸었다. 김종민이 말을 건 커플은 스페인의 송송 커플이라고 불리는 마크 클로테트와 나탈리아 산체스 커플. 마크와 나탈리아는 아역시절부터 활동하면서 다양한 작품에서 활약했다. 

이태곤은 자연스럽게 같은 배우인 마크와 나탈리아에게 차를 하자고 제안했다. 세 사람은 서로 출연했던 작품을 공유하면서 친해졌다. 

/pps2014@osen.co.kr

[사진] '하룻밤만' 방송화면 캡처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