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서울경제

'나 혼자 산다' 이필모, 드라이어로 '가랑이' 말리는 반전 일상에 출연진 경악

김경민 기자 입력 2018.01.13 11:21 수정 2018.01.13 11:21 공감 0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한 배우 이필모가 반전 일상을 공개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12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는 이필모가 출연해 그의 싱글라이프를 시청자들에게 공개했다.

그는 화장대 위에 드라이어로 머리를 말리는 가 싶더니 이내 드라이어를 고정해 가랑이를 말려 무지개 회원들을 경악케 했다.

이필모의 지나치게 털털한 성격에 박나래는 얼굴을 찡그리며 "뭐 하시는 거냐"고 타박을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나 혼자 산다’ 이필모, 드라이어로 ‘가랑이’ 말리는 반전 일상에 출연진 경악

[서울경제]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한 배우 이필모가 반전 일상을 공개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12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는 이필모가 출연해 그의 싱글라이프를 시청자들에게 공개했다.

이날 샤워를 마친 이필모는 팬티 바람으로 나와 화장대에 섰다. 그는 화장대 위에 드라이어로 머리를 말리는 가 싶더니 이내 드라이어를 고정해 가랑이를 말려 무지개 회원들을 경악케 했다.

이필모의 지나치게 털털한 성격에 박나래는 얼굴을 찡그리며 “뭐 하시는 거냐”고 타박을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전현무는 “김준호 이후로 가랑이 말리는 사람은 처음 본다”며 너스레를 떨기도 했다.

이에 정작 이필모는 태연한 표정으로 “남성분들은 알 거다. 저게 중요한 거다”라고 설명해 또 한번 웃음을 안겼다.

[사진=MBC 나 혼자 산다 방송 캡처]

/서경 스타 김경민기자 kkm2619@sedail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