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스포츠조선

'안녕' 보미♥최태준, '우결커플' 재회 "계속 생각났다"

정유나 입력 2017.06.19 23:20 공감 0

'안녕하세요' 가상 결혼 부부였던 최태준과 에이핑크 보미가 여전한 케미를 발산했다.

이날 최태준은 "가상 결혼 종료 후에 처음 본다"면서 가상 결혼 부부였던 보미와의 재회에 떨려했다.

보미는 "팬들이 '태봄태봄'이라는 플랜카드를 많이 들어주셔서 계속 생각났다"고 말했고, 최태준은 "보미가 해준 낙지볶음을 잊을 수가 없었다"며 서로 여전한 애틋함을 표현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조선닷컴 정유나 기자] '안녕하세요' 가상 결혼 부부였던 최태준과 에이핑크 보미가 여전한 케미를 발산했다.

19일 방송된 KBS2 '안녕하세요'에서는 개그맨 허경환, 걸그룹 에이핑크의 은지, 보미, 가수 박재정이 게스트로 출연해 출연자들의 고민을 함께 나눴다.

이날 최태준은 "가상 결혼 종료 후에 처음 본다"면서 가상 결혼 부부였던 보미와의 재회에 떨려했다.

이어 최태준이 손을 잡으며 "보미는 손이 엄청 작아서 귀엽다"고 하자 보미는 오랜만에 손을 잡는 게 낯선지 쑥스러워하는 모습을 보였다. 보미는 "팬들이 '태봄태봄'이라는 플랜카드를 많이 들어주셔서 계속 생각났다"고 말했고, 최태준은 "보미가 해준 낙지볶음을 잊을 수가 없었다"며 서로 여전한 애틋함을 표현했다.

jyn2011@sports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