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뉴스1

'나혼자산다'김연경, "(남자들) 다 나한테 얹혀 살 생각해"

이현주 기자 입력 2017.05.19 23:58 공감 0 댓글 0

배구여제 김연경이 걸크러쉬 매력을 뽐냈다.

19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 에서는 금의환향한 김연경이 절친 배구선수들과 함께 한 왁자지껄 홈파티를 공개했다.

이날 김연경은 자신의 집에서 김사니 선수의 서프라이즈 은퇴식을 열었고, 양효진, 한유미, 김사니, 김지수 선수가 집에 초대됐다.

김사니는 "우리 연경이도 빨리 남자가 생겨야 할텐데"라며 걱정(?)하자 김연경은 "다들 나한테 얹혀 살 생각을 한다"며 재치있게 대응해 웃음을 자아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MBC'나혼자산다'© News1

(서울=뉴스1) 이현주 기자 = 배구여제 김연경이 걸크러쉬 매력을 뽐냈다.

19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 에서는 금의환향한 김연경이 절친 배구선수들과 함께 한 왁자지껄 홈파티를 공개했다.

이날 김연경은 자신의 집에서 김사니 선수의 서프라이즈 은퇴식을 열었고, 양효진, 한유미, 김사니, 김지수 선수가 집에 초대됐다.

다같이 저녁을 먹던 중 이들의 대화 주제는 자연스레 막내 양효진의 연애사로 넘어갔다. 언니들은 막내의 연애가 신기한 지 연신 "잘해주냐. 좋아?"라며 끊임없이 질문해 양효진을 당황시켰다.

김사니는 "우리 연경이도 빨리 남자가 생겨야 할텐데"라며 걱정(?)하자 김연경은 "다들 나한테 얹혀 살 생각을 한다"며 재치있게 대응해 웃음을 자아냈다.

coffeeis79@

관련 키워드
관련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