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TV리포트

[리폿@이슈] "제주 집공개부터 아이유까지" '효리네 민박' 작정했다

박귀임 입력 2017.05.19 19:53 공감 0

'효리네 민박'이 시작 전부터 뜨겁다.

이효리 이상순 부부의 집 공개부터 가수 아이유의 합류 소식까지 그야말로 대박이다.

19일 JTBC 새 예능프로그램 '효리네 민박' 측은 "아이유가 민박 스태프로 취업해 함께 민박집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앞서 이효리 측근은 TV리포트에 "이효리가 애월에 있는 본인의 집을 공개하기로 결정했다. 활하는 공간은 물론 내부를 전부 공개할 예정"이라고 밝히기도 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TV리포트=박귀임 기자] ‘효리네 민박’이 시작 전부터 뜨겁다. 이효리 이상순 부부의 집 공개부터 가수 아이유의 합류 소식까지 그야말로 대박이다.

19일 JTBC 새 예능프로그램 ‘효리네 민박’ 측은 “아이유가 민박 스태프로 취업해 함께 민박집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효리네 민박’에 따르면 아이유는 이효리 이상순 부부와 함께 일하며 민박객을 맞이하고, 제주살이를 체험할 예정이다.

아이유는 이효리와 친분이 전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효리에 대한 깊은 호감 때문에 출연을 결정한 셈. 가요계 역사에 한 획을 그은 이효리와 아이유의 만남이기에 더욱 기대를 모은다. 게다가 아이유는 ‘팔레트’로 그야말로 대박 행보를 걷고 있다. 이 효과 역시 무시할 수 없을 것으로 보인다.

앞서 이효리 측근은 TV리포트에 “이효리가 애월에 있는 본인의 집을 공개하기로 결정했다. 활하는 공간은 물론 내부를 전부 공개할 예정”이라고 밝히기도 했다. ‘효리네 민박’에 대한 뜨거운 관심에 부응하기 위해 이효리 이상순 부부는 실제 집을 공개하기로 결정한 것. 다만, 이효리 이상순 부부의 집은 본채와 별채로 나뉘어있어서 촬영 장소와는 분리될 것으로 보인다.

‘효리네 민박’은 촬영에 돌입했다. 만전을 기울인 ‘효리네 민박’이 진짜 대박을 터트릴 수 있을지, 예능 역사에 한 획을 그을 수 있을지 이목이 쏠린다.

한편 ‘효리네 민박’은 ‘말하는대로' ‘마녀사냥’ 등을 내놓은 JTBC 정효민 PD와 ‘걸스피릿’의 마건영PD가 공동 연출한다.

박귀임 기자 luckyim@tvreport.co.kr / 사진=JTBC, TV리포트 DB

관련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