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스타뉴스

[속보] 헌재, 박근혜 대통령 탄핵심판 전원 인용 파면

길혜성 기자 입력 2017.03.10 11:22 수정 2017.03.10 11:29 공감 0 댓글 0

박근혜 대통령 탄핵 심판이 인용됐다.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헌법재판소는 10일 오전 11시부터 박근혜 대통령에 대한 탄핵 심판 최종 선고를 진행했다.

이날 이정미 헌법재판소장 권한대행 등 헌법재판소 재판관 8명 전원은 만장일치로 박근혜 대통령 탄핵 심판을 인용했다.

이후 이정미 헌법재판소장 권한대행은 재판관 전원 일치로 박근혜 대통령의 탄핵 심판이 인용됐음을 알렸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타뉴스 길혜성 기자]
이정미 헌법재판소장 권한대행 / 사진=스타뉴스
이정미 헌법재판소장 권한대행 / 사진=스타뉴스

박근혜 대통령 탄핵 심판이 인용됐다. 이로써 박근혜 대통령은 파면됐다.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헌법재판소는 10일 오전 11시부터 박근혜 대통령에 대한 탄핵 심판 최종 선고를 진행했다. 이날 이정미 헌법재판소장 권한대행 등 헌법재판소 재판관 8명 전원은 만장일치로 박근혜 대통령 탄핵 심판을 인용했다.

이날 이정미 헌법재판소장 권한대행 등 헌법재판소 재판관 8명이 대심판정에 입장하면서부터 최종 선고 일정은 시작됐다. 이정미 헌법재판소장 권한대행은 이날 선고에 앞서 그 간의 진행 경과를 먼저 알렸다.

이후 이정미 헌법재판소장 권한대행은 재판관 전원 일치로 박근혜 대통령의 탄핵 심판이 인용됐음을 알렸다. 이에 박근혜 대통령은 이제 더이상 대통령직을 수행할 수 없게 됐다.

앞서 최순실 국정 농단 사태 등과 관련, 국회는 지난해 12월 9일 박근혜 대통령의 탄핵소추안을 234표로 가결시켰다. 이후 칼자루는 헌법재판소에 넘어갔다. 헌재는 올 1월 3일 1차 변론 기일 이후 이날 탄핵 심판 최종 선고까지 총 20차례의 변론기일을 진행했다.

길혜성 기자 comet@mtstarnews.com<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